중구문화원, ‘청춘미술교실’ 작품전시회

URL복사

2021 어르신 문화프로그램… 공모사업 국비 1천만원 확보
6개월동안 25회 수업으로 20명의 작가들이 35개 작품 전시

 

 

중구문화원(원장 남월진)은 11월 26일 중구문화원 예문갤러리에서 회원등 30명이 참석한 가운데에 ‘청춘미술교실 작품전시회’를 가졌다. 이 프로그램은 문화체육관광부가 주최하고 한국문화원연합회가 주관하며 중구문화원이 수행기관으로 하는 공모사업에 국비 1천만원을 확보해 사업을 지난 6월부터 시작했다. 


청춘미술교실은 중구문화원에서 미술 창작활동에 관심이 많은 중구 어르신을 대상으로 미술활동을 통해 감수성 및 자아계발 실현으로 자신감을 회복하고 수강생 간의 대화와 소통등 주민에게 문화 향수권을 제공하기 위해 실시했다.


남월진 문화원장은 인사말을 통해 “코로나19에도 불구하고 방역수칙을 준수하면서 기초부터 작품전시까지 6개월동안 25회의 수업으로 20명의 작가께서 35개 작품으로 전시회를 가진 것에 대해 아낌없는 박수와 격려를 보낸다”며 “앞으로도 열심히 노력해 화가로서 큰 발전이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그는 또 “중구문화원은 공모사업을 통해 중구민에게 더 많은 구민이 참여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날 반장으로 회원들의 소통과 단합에 힘쓴 정진례 화가는 감사장을 받았으며, 김경자 화가는 개근상을 받았다. 회원들은 앞으로도 계속 문화원에서 청춘미술교실 프로그램을 공부할 수 있도록 해달라고 요청을 하기도 했다.


이번 프로그램에는 지역어르신 24명이 신청했고 중구미협의 강정옥 회장과 박상자 선생의 지도로 강의로 진행됐으며 11월 23일부터 30까지 전시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