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산타운 공동체 공모사업서 동상 수상

URL복사

‘찾아가는 삼계탕 데이’로 비대면 시대 새로운 공동체 패러다임 제시

 

중구 약수동에 위치한 남산타운 아파트가 ‘2020 아파트 공동체 활성화 공모사업’에서 동상을 수상했다. 특히, 올해에는 코로나19로 많은 단지에서 공동체 활동을 주춤하고 있을 때 남산타운은 비대면 방식으로 찾아가는 삼계탕 데이를 진행하고 발표한 것으로 전해졌다.

 

서울시는 12월 10일 코로나-19 확산에 대비하고자 우수사례를 공유하기 위한 기존의 공동주택 한마당 행사를 대체하고 발표회를 개최, 주민들과 소통, 공유하는 ‘비대면·언택트’의 패러다임을 제시했다고 밝혔다.

 

아파트 공동체 활성화 공모사업은 주민 제안의 다양한 아파트 공동체 활동(친환경 활동, 교육·문화강좌, 주민화합축제 등)을 지원, 이웃과 소통하는 건강한 주거공동체 문화를 주민들의 자발적인 참여와 화합을 통해 확산시키는 데 기여하고 있다.

 

2012년 아파트 공동체 활성화 사업 시작 당시 119개였던 참여단지는 올해 코로나19에도 불구하고 참여단지가 298개 단지로 늘어났다.

 

발표회는 11월 12일 개최했으며, 시상식은 현재 코로나19의 엄중한 상황을 고려해 개최하지 않을 예정이다. 대상은 성북구 월곡 래미안 루나밸리, 금상은 성동구 왕십리자이가 차지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