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지방보훈청, 독립유공자 포상

URL복사

3·1운동에 참여한 故 이범기·장재식 지사

 

서울지방보훈청(청장 이성춘)은 10월 21일 서울지방보훈청에서 독립유공자 포상을 전수했다.

 

이날 전수식은 올해 광복절 계기로 서훈된 독립유공자 포상을 유족에게 전수함으로써 독립유공자의 공훈을 국민들에게 알리고 독립정신을 계승 · 발전시키는 계기를 마련하려는 취지에서 비롯된 것으로 전해졌다.

 

서훈자는 1919년 3월 경기도 용인과 경상북도 칠곡군에서 만세시위에 참여한 故 이범기, 장재식 지사(2020 대통령표창) 두 분으로, 유족 확인이 늦어져 이날 별도로 포상이 전수됐다.

 

한편 전수식은 코로나19의 감염 차단을 위해 기존의 집합 행사가 아닌 유족별로 전수하는 방식으로 실시됐다.

 

이성춘 서울지방보훈청장은 “독립유공자 포상은 개인의 명예를 넘어서 대한민국 차원에서 자랑스러워해야 할 일”이라며 전수 대상자에게 축하의 뜻을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