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인복지시설 코로나19 선제검사

노인주야간보호시설 8개소 대상… 고위험 집단 보호 일환 구가 선제 대응

 

 

중구(구청장 서양호)가 관내 노인 의료복지시설 및 노인주야간보호시설 등 8개소 이용자 전원을 대상으로 8일부터 9일 양일간 선제적 코로나19 검체검사를 실시했다.

 

최근 경로를 알 수 없는 무증상 감염자와 지역사회 내 소규모 집단감염 사례가 지속적으로 발생함에 따라 코로나19에 취약한 고위험 집단 보호를 위해 구가 선제 대응에 나선 것이다.

 

검사는 의사, 간호사, 행정요원 등 4명 한 조로 구성된 검사반이 직접 시설을 방문해 진행했으며, 증상여부에 상관없이 희망하는 이용자들은 모두 검사를 받도록 했다. 시설 종사자들도 사전신청 후 서울시 지정병원을 방문해 검사를 받을 수 있도독 했으며, 향후 신규 입소자·이용자 및 종사자도 지정병원에서 검사가 가능하다. 검사비는 서울시에서 전액 지원했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