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순규 시의원 ‘우수의원 상’ 수상

시사뉴스·수도권일보… 행정사무감사 우수의원 선정

 

서울시의회 도시안전건설위원회에서 의정활동을 하고 있는 박순규 의원(더불어민주당, 중구1)이 2019년 행정사무감사 우수의원으로 2월 17일 선정됐다. 하지만 신종코로나 확산으로 별도의 시상식 없이 지난 13일 직접 상장만 전달됐다.

 

시사뉴스와 수도권일보는 전체 서울시의원의 행정사무감사(이하 ‘감사’) 활동을 모니터링하고 20여명을 선정해 ‘행정사무감사 우수의원 상’을 시상하고 있다.

 

박 의원은 2019년도 도시안전건설위원회 소관기관에 대한 행정사무감사에서 안전총괄실 감사에서 △송파안전체험교육관 민간위탁사업의 교육실적 저조 △한강대교 경관조명의 교량별 비용차이 △LED전등 교체 시 등기구의 내구성 있는 재질의 선정 △도로 노면표시 제거 시 집진장치 사용의 필요성에 대해 집중 질의했다.

 

소방재난본부 감사에서는 △화재진압 시 자율 방재단 등 민간조직의 협력시스템 구축 △지휘관 전문자격인증제 제도의 조기정착 등에 대해 질의하고 적극적인 추진을 주문했다.

 

물순환안전국 감사에서는 △청계천 악취 민원에 대한 저감 방안 △분뇨 직 투입 하수도사업의 면밀하고 신중한 추진 △빗물이용시설의 효율적인 관리를 위한 지침마련 △빗물주치의 운영효과를 극대화하기 위한 방안마련을 요구했다.

 

도시기반시설본부 감사에서는 △설계 및 감리사 선정 시 발주에 대한 충분한 검토로 공정하고 능력 있는 업체가 과업을 수행할 수 있는 방안 마련을 요구하는 등 각 기관별로 여러 분야에서 송곳 같은 질의와 함께 대안을 제시했던 점이 인정된 것으로 보인다.

 

박 의원은 “소속위원들과 함께 서울시민의 안전과 행복한 삶을 위해 서울시가 펼치는 행정에 대해 감시·감독하는 시의원 본연의 역할을 수행했을 뿐인데 이렇게 과분한 상을 받게 되어 더욱 책임감을 느낀다”며 “앞으로도 서울시민을 위한 정책이 올바르게 추진될 수 있도록 시의원의 역할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