체육시설에 장애인들 일자리 제공

중구시설관리공단, 장애인 사회참여 확대일환

 

중구시설관리공단(이사장 안균오)은 중구청에서 진행하는 장애인 일자리사업의 일환으로 공단 체육시설 2개소에 장애인근로자 일자리를 제공하고 있다.

 

장애인 일자리 사업은 취업 취약계층인 장애인에게 일자리를 제공해 사회참여를 확대하고 소득을 보장하고자 추진되는 사업이다.

 

유형별 맞춤형 일자리 지원을 통해 장애인의 자립을 지원하고 직장생활 경험을 제공하는 것을 목적으로 하고 있다.

 

올해 사업은 1월부터 12월까지 진행되며, 중구시설관리공단 충무스포츠센터, 회현체육센터 총 2개소에서 8명의 장애인이 근무 중에 있다. 근로자들은 월요일부터 금요일까지 주 14시간동안 각 체육센터에서 환경관리 보조업무를 수행하고 있다.

 

중구시설관리공단은 장애인 일자리 사업 참여뿐만 아니라 동호경로당 어르신 먹거리 전달, 약수노인복지관 어르신 배식봉사활동 등 사회적 약자 지원을 위해 다양한 활동을 진행하고 있다.

 

방성훈 본부장은 “우리 공단은 사회공헌활동 및 유관기관 협약을 통해 사회적 약자를 지원하고자 꾸준히 노력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장애인뿐만 아니라 더 폭넓은 사회적 약자와 소외계층을 지원할 수 있는 방안을 지속 발굴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