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G새마을금고 평화중부지점 개점

신중부시장내 연면적 683㎡ 매입… 광희동 등 중부시장 일대 영업 확대

 

 

평화새마을금고의 평화중부지점 개점식이 지난 5일 신중부시장에서 개최됐다.

 

이날 행사에는 새마을금고중앙회 강왈구 서울지역본부장, 여창대 새마을금고 중구이사장협의회장과 각 금고 이사장, 김한극 전임이사장, 김두철 평화시장 대표이사, 현부용 평화시장 회장, 김정안 중부시장상인연합회장 등 많은 내빈들이 참석, 축하했다.

 

평화중부지점은 대지 141㎡(43평)에 지하 1층, 지상 4층 건물로 연면적 683㎡(207평)에 달한다. 2018년도 제43차 정기총회에서 자산 취득을 결의한 후 당해 9월 20일 건물을 매입한 뒤 8개월 간의 정밀안전진단과 구조보강공사 등 준비과정을 거쳤다. 그리고 지난 5월부터 본격적인 리모델링에 착수해 10월 29일부터 본격적인 영업에 들어갔다.

 

장주홍 이사장은 “반세기 역사의 평화새마을금고 발전을 위해 고객감동, 창의경영, 사고율 제로의 경영철학으로 일류 금융기관으로 발돋움하는 새로운 역사를 써 내려가고 있다”며 “오늘 중부지점의 개설과 함께 신중부시장을 비롯해 평화, 방산시장을 영업권으로 회원들의 행복실현을 위해 중대형 금융기관으로 도약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강왈구 새마을금고 서울지역본부장과 김정안 신중부시장상인연합회장, 김한극 전 이사장등은 축사를 통해 “대한민국 최고의 건어물시장인 신중부시장에서 든든한 이웃처럼, 믿음과 신뢰를 바탕으로 행복한 평화새마을금고 중부지점을 만들어 달라”고 당부했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