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도종합상가 새해 상가활성화 결의

상인 대표 등 50여명 참여… 남대문 최고상가로 이미지 확산

 

 

남대문 대도종합상가(이사장 이상준)는 구랍 27일 지주, 상인대표 등 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송년회를 개최하고 2020년 상가활성화를 위한 결의 대회를 가졌다.

 

남대문시장(주) 박영철 사장, 남대문충무로 새마을금고 김인 이사장, 중앙상가 남규형 대표이사 사장과 대도종합상가 지하 문화옥 회장, 1층 최일환 회장, 2층 박용기 회장등과 전임 상인회장단과 상인회 운영위원 등이 참석 했다.

 

이상준 이사장은 “상인회 집행부들의 헌신적 노력으로 대도종합상가가 남대문시장 권에서 가장 우수한 상가로 발돋움하고 있다”고 자평하고 “앞으로도 제일 상가 이미지를 지속적으로 유지하기 위해 모든 노력을 해줄 것”을 당부헸다,

 

박영철 남대문시장과 김인 금고이사장은 “대도종합상가가 남대문 지주회, 상인회 중 가장 모범적으로 운영되고 있다”며 “특히 타 상가보다 운영과 시설 개선에 앞장서 추진함에 따라 상가활성화의 초석이 되고 있다”고 말했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