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화예대 김숭현 교수 세계여성발명대회 금상 수상

URL복사

국내외 산업재산권 출원·등록된 발명품 3D 형상 출력방법 제시
특허청장상도 수상… 해외 진출의 기회 등 제공

 

 

정화예대(총장 한기정) 미용예술학부 메이크업전공 김숭현 교수가 ‘제14회 대한민국 세계여성발명대회’에서 금상과 특허청장상을 수상했다. 


특허청이 주최하고 한국여성발명협회가 주관한 이 대회는 국내외 산업재산권(특허, 실용신안, 디자인)으로 출원·등록된 발명품을 심사해 시상하고, 국제 교류를 통한 해외 진출의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마련된 것으로 전해졌다.


김숭현 교수는 ‘디지털 방식 기반 외장의안 제작 방법’ 발명은 포토그래메트리 방식의 3D 스캔을 통해 획득한 3D 형상 정보를 현실에서 사용할 수 있도록 출력하는 방법을 제시해 결손된 환자의 안면 정보 및 조직 결손 부위를 정확히 재현하는 외장의안에 대한 제작방법을 경제적이고 신뢰성 있게 제공할 수 있도록 했다.


김숭현 교수의 연구는 디지털 작업이 비교적 용이한 포토그래메트리 방식을 적용, 특수 분장사나 특수 분장 기술을 습득해 취업하기를 희망하는 많은 학생들에게 보다 넓은 진로를 제시할 수 있으며, 성형 보철물을 제작할 수 있는 전문 인력 양성을 확대해 성형 보철물이 필요한 대상자에게 요구되는 비용을 절감시킬 수 있다.


한편, 정화예대 미용예술학부는 미용계열 대학 최초로 3D 디자인과 3D프린터를 활용한 최첨단 디지털 미용교육을 도입했으며, 메이크업전공은 취업 분야별 교육 프로그램에 따라 분장 트랙과 뷰티 트랙으로 나누어 운영함으로써 학생들이 희망하는 취업 분야를 고려한 맞춤형 실무 교육을 진행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