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구의원, 신당5동·장충동 도시재생사업 현장 방문

URL복사

중구의회 복지건설위, 길기영·윤판오·이화묵 의원
제264회 정례회 앞두고 일일이 현장 확인 점검

 

 

중구의회(의장 조영훈) 복지건설위원회(위원장 길기영)는 오는 6월 14일(예정) 열리는 제264회 정례회를 앞두고 5월 21일, 중구 신당5동 도시재생 현장지원센터와 장충동 골목길 재생사업 현장을 방문했다.


먼저 복지건설위원회 길기영 위원장과 이화묵 위원, 윤판오 위원은 신당5동 도시재생 현장지원센터로 향했다. 신당5동 지역(신당5동 144-11번지 일원)은 지난해 서울형 도시재생사업에 선정돼 2025년까지 노후화된 주거 환경과 골목길 정비 등 정주환경의 개선과 기반시설의 정비 및 확충 사업이 이뤄질 계획이다. 올해 초 도시재생 현장지원센터가 문을 열고 주민 소통 및 공동체 활성화를 지원하고 있다.


위원들은 시설 곳곳을 살펴보고 운영상황을 세심히 확인한 후 향후 계획을 보고받았으며 동행한 구청 부서 관계자에게 사업 추진이 원활히 진행될 수 있도록 힘써달라고 당부했다.


다음 방문은 장충동2가 골목길 재생사업 현장(장충단로7길 일대)으로 이어졌다. 장충동 골목길 재생사업은 2018년 서울시 골목길 재생사업 공모에 선정돼 도로포장, 미관 정비 등 환경개선 공사와 주민공동체 활성화를 위한 주민거점 공간 조성 사업 등이 진행됐으며 지난해 공사가 마무리 됐다. 현재 장충동2가 골목길은 넓고 쾌적한 보행로와 이웃 간 정이 넘치는 주민사랑방이 위치해 한층 달라진 모습으로 주민을 반기고 있다.  


위원들은 골목길을 따라 걸으며 낮아진 담장과 넓어진 도로 등을 살피며 중심부에 위치한 주민사랑방에도 들러 운영상황을 확인했다. 


위원들은 “장충동 골목길의 변신처럼 신당5동도 주거 및 보행 환경 개선과 주민공동체 활성화로 쾌적하고 활력있는 지역으로의 변화가 기대된다”며 “공사 완료까지 성공적인 사업 추진에 만전을 기해달라”고 당부했다.